최종편집: 2022-11-29 07:08

  • 흐림속초9.5℃
  • 비9.7℃
  • 흐림철원10.2℃
  • 흐림동두천10.1℃
  • 흐림파주9.2℃
  • 흐림대관령10.1℃
  • 흐림춘천10.1℃
  • 흐림백령도6.2℃
  • 비북강릉10.1℃
  • 흐림강릉11.2℃
  • 흐림동해11.8℃
  • 구름많음서울11.6℃
  • 흐림인천9.9℃
  • 흐림원주12.2℃
  • 비울릉도16.2℃
  • 비수원10.5℃
  • 흐림영월9.5℃
  • 흐림충주12.6℃
  • 흐림서산11.1℃
  • 흐림울진13.0℃
  • 비청주13.7℃
  • 비대전12.0℃
  • 흐림추풍령12.3℃
  • 흐림안동10.0℃
  • 흐림상주12.1℃
  • 흐림포항17.0℃
  • 흐림군산12.4℃
  • 흐림대구13.9℃
  • 비전주13.4℃
  • 비울산17.8℃
  • 비창원17.5℃
  • 구름많음광주15.3℃
  • 비부산17.3℃
  • 구름많음통영17.9℃
  • 흐림목포13.1℃
  • 구름많음여수18.7℃
  • 비흑산도12.0℃
  • 구름많음완도16.0℃
  • 흐림고창13.9℃
  • 흐림순천16.1℃
  • 비홍성(예)12.0℃
  • 흐림11.9℃
  • 흐림제주17.1℃
  • 흐림고산16.4℃
  • 흐림성산18.6℃
  • 구름많음서귀포18.8℃
  • 흐림진주16.1℃
  • 흐림강화8.7℃
  • 흐림양평11.6℃
  • 흐림이천11.2℃
  • 흐림인제11.5℃
  • 흐림홍천10.5℃
  • 흐림태백11.8℃
  • 흐림정선군9.6℃
  • 흐림제천10.0℃
  • 흐림보은13.1℃
  • 흐림천안13.8℃
  • 흐림보령12.0℃
  • 흐림부여12.5℃
  • 흐림금산12.9℃
  • 흐림12.5℃
  • 흐림부안13.5℃
  • 흐림임실14.2℃
  • 흐림정읍13.4℃
  • 흐림남원14.7℃
  • 흐림장수13.5℃
  • 흐림고창군13.3℃
  • 흐림영광군12.8℃
  • 구름많음김해시17.3℃
  • 흐림순창군15.4℃
  • 흐림북창원18.0℃
  • 흐림양산시18.0℃
  • 흐림보성군18.6℃
  • 흐림강진군15.5℃
  • 흐림장흥16.0℃
  • 흐림해남14.6℃
  • 구름많음고흥17.1℃
  • 흐림의령군16.8℃
  • 흐림함양군12.2℃
  • 구름많음광양시17.3℃
  • 흐림진도군13.6℃
  • 흐림봉화11.5℃
  • 구름많음영주15.0℃
  • 흐림문경13.2℃
  • 흐림청송군12.5℃
  • 흐림영덕15.5℃
  • 흐림의성10.7℃
  • 흐림구미10.1℃
  • 흐림영천13.9℃
  • 흐림경주시15.7℃
  • 흐림거창12.4℃
  • 흐림합천13.1℃
  • 흐림밀양16.9℃
  • 흐림산청13.4℃
  • 구름많음거제17.3℃
  • 구름많음남해17.8℃
기상청 제공
굿뉴스365 로고
홍성현 충남도의원 “벼랑 끝 교권, 바로 세울 대책 필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홍성현 충남도의원 “벼랑 끝 교권, 바로 세울 대책 필요”

학생수 감소·기술 발전 등 급변하는 교육환경 대응할 혁신교육 촉구

홍성현 충남도의원 "벼랑 끝 교권, 바로 세울 대책 필요”

 

[굿뉴스365] 충남도의회 홍성현 의원은 지난 26일 제340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교육행정질문을 통해 나락으로 추락한 교권에 대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홍 의원은 "수업시간에 교단에 누워 휴대폰을 하는 학생과 웃통을 벗고 수업을 듣는 학생 등 이 모두가 현재 도내 교육현장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이며 "교권이 심각하게 무너지고 있음에도 교육청은 문제 해결을 위한 근본적인 노력보다는 사건을 축소하거나 해명하고 변명하는 데만 급급하다”고 지적했다.

홍 의원은 이어 "미국은 50개 주법에서 교사의 ‘훈육할 권리’를 보장하고 있으며 영국에서도 학생이 부적절한 소지품을 갖고 있다면 압수할 수 있고 학생 통제나 제재를 위해 합당한 수준의 물리력을 행사할 수 있도록 법률로 보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학생 인권만 귀하게 여긴다고 대한민국의 교육이 바로 서는 것이 아니며 학생과 교사, 학부모 등 모든 교육가족이 각각의 기둥이 되어 교육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떠받들 때 비로소 안정되고 발전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홍 의원은 급변하는 교육환경 대응을 위한 혁신적 교육방식 도입도 제안했다.

홍 의원은 "추가경정예산안을 살펴보면 재원 1조 251억원의 68%인 6977억원을 특별한 용처 없이 안정화 기금에 적립하는 것으로 되어 있다”며 "증가되고 있는 교육 재원 규모와는 달리 교육 관련 투자는 학생 수 감소 등 여건 변화에도 불구하고 과거와 별반 다르지 않다”고 말했다.

이어 "교육청은 아이들이 메타버스 등 급변하는 세계의 모든 것을 체험하고 선제적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여건을 조성해 주어야 한다”며 "학생 수 감소로 발생하는 잉여교실이나 폐교 시설은 메타버스 체험교실 등 미래를 대비하는 새로운 교육의 장소로 변화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충남교육이 ‘K-교육’의 표상이 될 수 있도록 가능한 빠른 시일 내 세계적인 추세에 대응 가능한 교육혁신방안에 대해 전향적으로 검토해 줄 것”을 주문했다.

구독 후원 하기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