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2-29 12:03

  • 흐림속초4.7℃
  • 흐림3.3℃
  • 흐림철원3.0℃
  • 흐림동두천5.0℃
  • 흐림파주4.5℃
  • 흐림대관령-0.4℃
  • 흐림춘천3.9℃
  • 연무백령도3.4℃
  • 흐림북강릉5.8℃
  • 흐림강릉5.8℃
  • 흐림동해6.3℃
  • 흐림서울6.0℃
  • 흐림인천5.1℃
  • 흐림원주5.1℃
  • 흐림울릉도6.5℃
  • 흐림수원6.3℃
  • 흐림영월3.0℃
  • 흐림충주3.5℃
  • 흐림서산5.2℃
  • 흐림울진7.3℃
  • 흐림청주5.6℃
  • 흐림대전6.3℃
  • 흐림추풍령3.7℃
  • 흐림안동4.1℃
  • 흐림상주4.1℃
  • 비포항7.5℃
  • 흐림군산7.0℃
  • 비대구5.3℃
  • 비전주8.0℃
  • 비울산7.0℃
  • 비창원5.0℃
  • 비광주6.1℃
  • 비부산7.4℃
  • 흐림통영6.4℃
  • 비목포5.7℃
  • 비여수6.1℃
  • 비흑산도5.5℃
  • 흐림완도6.8℃
  • 흐림고창5.3℃
  • 흐림순천4.9℃
  • 박무홍성(예)5.7℃
  • 흐림5.1℃
  • 비제주8.6℃
  • 흐림고산7.9℃
  • 흐림성산8.3℃
  • 비서귀포9.1℃
  • 흐림진주6.3℃
  • 흐림강화5.5℃
  • 흐림양평4.5℃
  • 흐림이천4.3℃
  • 흐림인제3.5℃
  • 흐림홍천2.9℃
  • 흐림태백0.6℃
  • 흐림정선군1.6℃
  • 흐림제천3.0℃
  • 흐림보은5.0℃
  • 흐림천안5.5℃
  • 흐림보령7.1℃
  • 흐림부여7.1℃
  • 흐림금산5.3℃
  • 흐림5.9℃
  • 흐림부안7.6℃
  • 흐림임실6.9℃
  • 흐림정읍6.5℃
  • 흐림남원5.8℃
  • 흐림장수3.8℃
  • 흐림고창군5.8℃
  • 흐림영광군5.9℃
  • 흐림김해시5.7℃
  • 흐림순창군6.1℃
  • 흐림북창원6.7℃
  • 흐림양산시7.2℃
  • 흐림보성군6.4℃
  • 흐림강진군6.1℃
  • 흐림장흥5.7℃
  • 흐림해남6.5℃
  • 흐림고흥7.1℃
  • 흐림의령군6.2℃
  • 흐림함양군4.9℃
  • 흐림광양시5.6℃
  • 흐림진도군6.0℃
  • 흐림봉화3.7℃
  • 흐림영주4.4℃
  • 흐림문경4.0℃
  • 흐림청송군3.1℃
  • 흐림영덕7.0℃
  • 흐림의성5.0℃
  • 흐림구미5.6℃
  • 흐림영천4.9℃
  • 흐림경주시5.1℃
  • 흐림거창3.7℃
  • 흐림합천6.3℃
  • 흐림밀양7.3℃
  • 흐림산청4.7℃
  • 흐림거제6.8℃
  • 흐림남해5.8℃
  • 흐림7.7℃
기상청 제공
남은 명절 음식, 새로운 요리로 즐기자!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라이프

남은 명절 음식, 새로운 요리로 즐기자!

충남도 농기원, 설 명절 음식 보관법·남은 음식 활용 요리법 소개

충남도농기원.jpg
충남도 농업기술원

 

[굿뉴스365]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24일 설 명절 음식 각각의 보관법과 남은 산적, 나물 등의 재료를 활용한 요리 방법을 제시했다.

 

설이나 추석 등 명절에 장만한 음식이 남으면 대부분 간단히 다시 부치거나 데워먹는데, 음식의 신선한 맛이 떨어지고 손이 잘 가지 않는 단점이 있어 버려지는 경우가 많다.

 

이에 도 농업기술원은 음식의 제맛을 오래 즐기기 위해선 다소 불편하더라도 음식에 따라 보관 방법을 다르게 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전이나 튀김은 기름이 공기와 닿으면 산화작용을 일으켜 몸에 해로운 활성산소를 발생시키는데, 랩을 이용해서 밀폐용기나 지퍼백에 담아 냉동 보관하면 열흘 가까이 맛을 유지할 수 있다.

 

고기는 겉으로는 보이지 않지만 부패하는 경우가 많은 만큼 공기를 차단하고 랩과 비닐에 싼 뒤 냉동 보관해야 한다.

 

생선류는 내장과 물기를 깔끔하게 제거한 뒤 밀폐용기에 넣어 냉동 보관하면 된다.

나물을 요리할 때는 들기름과 참기름을 섞어 무쳐주면 산패 및 산화되는 것을 막아 보관 기간을 더 오래 늘릴 수 있다.

 

이와 함께 도 농업기술원은 남은 음식을 재료로 활용해 새로운 음식으로 즐길 수 있는 몇 가지 요리법도 소개했다.

 

△산적과 잡채를 활용한 ‘월남쌈’

① 남은 산적과 잡채를 따뜻하게 데운다.

② 라이스페이퍼를 따뜻한 물에 3초 정도 담갔다 빼준다

③ 라이스페이퍼 위에 데운 산적, 잡채 등 갖은 야채를 올린다.

④ 라이스페이퍼를 돌돌 말아주면 된다.

 

△나물과 달걀의 만남, ‘나물 달걀말이’

① 시금치, 고사리 등 나물무침을 잘게 다진다.

② 잘게 다진 나물은 프라이팬에 살짝 볶아준다.

③ 달걀을 풀고 프라이팬에 식용유를 두른 뒤 달걀물을 붓는다.

④ 달걀물이 익으면 데운 나물을 가지런히 넣고 말아준다.

 

△북어포는 반찬으로 변신, ‘북어포 볶음’

① 북어포는 물에 담갔다 바로 꺼내 한입 크기로 잘라준다.

② 고추장, 고춧가루, 간 마늘, 물엿, 간장, 참기름, 후추 약간 넣어 양념장을 만든다.

③ 만든 양념장을 북어포에 넣고 조물조물 무쳐준다.

④ 프라이팬에 식용유를 약간 넣고 양념한 북어포를 볶아준다.

 

조윤정 도 농업기술원 연구사는 "설 명절 남은 음식, 재료를 또 다른 음식으로 즐길 수 있는 각양각색의 요리법이 더 많이 개발돼 새로운 음식도 경험하고 환경 보전도 실천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