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상세페이지

홍성군의회, 현장방문은 홍성읍과 내포신도시 상생발전!!

기사입력 2022.09.28 18:46

SNS 공유하기

fa tw gp
  • ba
  • ka ks url
    27,28일 양일간 홍성읍과 내포신도시 주요사업장 및 관광산업 육성 정책 점검

    2022.09.27(화) 주요 사업장 현장방문 첫날(내포신도시 주차타워 및 건강생활지원센터 공사현장).JPG

     

    [굿뉴스365] 홍성군의회(의장 이선균)는 제288회 임시회 주요사업장 현장방문에서 충남혁신도시 지정과 서해선복선전철 개통 등으로 큰 변화를 맞게 될 홍성읍과 내포신도시의 상생발전에 초점을 맞춰 의정활동을 전개했다.

     

    군의회는 현장방문 첫날인 27일 충남혁신도시의 행정타워 역할을 담당하게 될 홍북읍 신청사를 비롯해 내포신도시 주차타워 및 건강생활지원센터 공사현장을 찾아 향후 겨울철 빙판에 대비한 열선시공 등 사전에 문제점을 해결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와 함께 역사문화도시를 표명한 홍성읍 구도심의 랜드마크인 홍주성주변을 찾아 천연석재길의 불편함을 해결하면서도 특색을 살릴 수 있는 바이오콘 등 다양한 방안을 검토해 줄 것과 전통시장 이용객 편의를 위한 아케이드 설치 확대 등 구도심 활성화를 위한 정책추진을 요구했다.

     

    문화관광산업에 초점을 맞춰 진행한 둘째날인 28일에는 노동문학관을 찾아 장사익 소리관 조성 사업과 연계해 광천문화벨트 조성을 검토해 줄 것과 임득의 장군 묘역에 대한 성역화사업을 추진할 것과 남당항 노을 전망대를 관광명소로 만들기 위해 주차장 확보와 전망대 길이를 늘려줄 것 등 다양한 방안으로 홍성의 문화관광 자원을 만들어 달라고 입을 모았다.

     

    한편 이선균 의장은 "충남혁신도시과 서해선복선전철로 발전 호기를 맞은 홍성군은 내포신도시와 홍성읍의 상생발전을 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한 정책마련이 급선무인 만큼 도심발전과 관광산업 육성으로 지역발전의 기틀을 잡겠다.”고 밝혔다.

    backward top home